2024년 03월 01일
김민재 경고 누적으로

김민재 경고 누적으로 다음 경기 출전 불가

김민재 경고 누적으로 다음 경기 출전 불가

부끄러운 日 성범죄 혐의 이토 아시안컵 중도 퇴출

김민재가 경고 누적으로 인해 승리하더라도 준결승전에 나서지 못한다.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FIFA 랭킹 23위)은 3일 오전 12시 30분(한국 시간) 카타르 알와크라에 위치한

알자누브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3 AFC 아시안컵 8강에서 호주(FIFA 랭킹 25위)를 상대하고 있다. 현재 한국이 0-1로 끌려가고 있다.

8강 경기를 앞두고 한국에 ‘경고 주의보’가 발령됐다.

이번 경기에 앞서 10명의 선수가 옐로카드를 안고 있었다.

조별리그 1차전 바레인과 경기부터 옐로카드가 나왔다.

당시 중국 주심의 카드 남발 끝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 김민재(바이에른 뮌헨), 조규성(미트윌란), 박용우(알 아인), 이기제(수원삼성 블루윙즈)가 옐로카드를 받았다.

2차전 요르단을 상대로 한 경기에서 황인범(즈베즈다)과 오현규(셀틱)에게 경고가 누적됐다.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에선 이재성(마인츠)이 옐로카드를 적립했다.

지난 사우디아라비아와 16강 경기에서도 옐로카드를 받은 선수들이 있었다.

이강인(파리 생제르맹)과 김영권(울산 HD)이 상대에게 반칙을 범했고, 주심은 두 선수에게 옐로카드를 꺼냈다.

이번 아시안컵은 조별리그부터 8강까지 경고 2장이 누적되면 다음 경기에 출전하지 못한다.

만약 이번 호주전에서 10명의 선수 중 옐로카드를 받는 선수가 나온다면, 준결승에 경고 누적으로 출전이 불가능한 상황이었다.

승리만큼이나 중요했던 것이 경고 관리였다. 옐로카드가 있는 선수들은 전부 주축 선수들이었다. 한 명이라도 빠진다면 타격이 컸다.

딱 한 경기만 버티면 그동안 받았던 카드가 모두 사라질 수 있었다. 이번 호주전에서 경고를 털어낼 수 있다면 64년 만에 정상을 노리는 한국에 큰 힘이 될 전망이었다.

그런데 우려하던 일이 터졌다. 후반 추가 시간 1분 김민재가 상대의 공을 뺏는 과정에서 옐로카드를 받았다. 김민재는 이번 대회 누적 옐로카드가 2장으로 늘어났다.

만약 한국이 호주를 꺾고 4강에 올라가더라도 김민재는 출전하지 못한다.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FIFA 랭킹 23위)은 3일 오전 12시 30분(한국 시간) 카타르 알와크라에 위치한

알자누브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3 AFC 아시안컵 8강에서 호주(FIFA 랭킹 25위)를 상대하고 있다. 현재 한국이 0-1로 끌려가고 있다.

8강 경기를 앞두고 한국에 ‘경고 주의보’가 발령됐다.

이번 경기에 앞서 10명의 선수가 옐로카드를 안고 있었다.

조별리그 1차전 바레인과 경기부터 옐로카드가 나왔다.

당시 중국 주심의 카드 남발 끝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 김민재(바이에른 뮌헨),

조규성(미트윌란), 박용우(알 아인), 이기제(수원삼성 블루윙즈)가 옐로카드를 받았다.

2차전 요르단을 상대로 한 경기에서 황인범(즈베즈다)과 오현규(셀틱)에게 경고가 누적됐다.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에선 이재성(마인츠)이 옐로카드를 적립했다.

지난 사우디아라비아와 16강 경기에서도 옐로카드를 받은 선수들이 있었다.

이강인(파리 생제르맹)과 김영권(울산 HD)이 상대에게 반칙을 범했고, 주심은 두 선수에게 옐로카드를 꺼냈다.

이번 아시안컵은 조별리그부터 8강까지 경고 2장이 누적되면 다음 경기에 출전하지 못한다.

만약 이번 호주전에서 10명의 선수 중 옐로카드를 받는 선수가 나온다면, 준결승에 경고 누적으로 출전이 불가능한 상황이었다.

승리만큼이나 중요했던 것이 경고 관리였다.

옐로카드가 있는 선수들은 전부 주축 선수들이었다.

한 명이라도 빠진다면 타격이 컸다.

딱 한 경기만 버티면 그동안 받았던 카드가 모두 사라질 수 있었다.

이번 호주전에서 경고를 털어낼 수 있다면 64년 만에 정상을 노리는 한국에 큰 힘이 될 전망이었다.

그런데 우려하던 일이 터졌다. 후반 추가 시간 1분 김민재가 상대의 공을 뺏는 과정에서 옐로카드를 받았다.

김민재는 이번 대회 누적 옐로카드가 2장으로 늘어났다.

만약 한국이 호주를 꺾고 4강에 올라가더라도 김민재는 출전하지 못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