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0일
김민재 철벽 수비

김민재 철벽 수비

김민재 철벽 수비 ;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의 SSC 나폴리가 ‘괴물 수비수’ 김민재가 풀타임 활약에 힘입어 로마를 상대로 무실점 승리를 거두고 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나폴리는 2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로마의 스타디오올림피코에서 열린 2022-2023시즌 세리에A 11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AS로마를 1-0으로 꺾었다.

이날 승리로 리그 7연승을 거둔 나폴리는 세리에A 개막 이후 공식전 11경기 무패(9승 2무)를 이어가며 승점 29점으로 리그 선두를 유지했다.

[ 테이텀·브라운 맹활약 보스턴 , MIA 꺾고 개막 2연승 달려 ]

나폴리는 자국 내 리그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4경기를 포함해 공식전 11연승을 기록했다.

통계전문사이트 ‘옵타’에 따르면 나폴리의 공식전 11연승 기록은 지난 1986년 이후 36년 만이다.

이날 경기는 초반부터 로마가 공세를 가하며 홈에서의 승리를 향한 의지를 강하게 드러냈다.

그러나 로마는 지난 시즌 17골을 터뜨린 타미 에이브러햄이 슈팅 1회 만을

기록하는 등 총 슈팅 3개, 유효 슈팅 0개로 답답한 공격력을 보였다.

반면 나폴리는 타미 에이브러햄과 니콜로 자니올리 등을 완벽히 막아낸 김민재의

수비 활약에 힘입어 실점을 허용하지 않았고, 후반 35분 빅터 오시멘의 결승골을 지켜내 1-0 승리를 챙겼다.

경기 후 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무실점 승리를 이끈 김민재에게 평점 7점을 부여했다.

이는 결승골을 넣은 오시멘(7.5점)과 수비수 제수스(7.2점)에 이은 팀 내 세 번째로 높은 평점이다.

‘괴물 수비수’ 김민재(26)가 풀타임을 소화한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나폴리가 공식전 11경기 연승으로 상승세를 이어갔다.

나폴리는 2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로마의 스타디오 올림피코에서 열린 AS 로마와

2022-2023시즌 세리에A 11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1-0으로 이겼다.

김민재 철벽 수비

리그 7연승을 기록한 나폴리는 세리에A 개막 후 11경기 무패(9승 2무) 행진을 이어가며 승점 29로 선두를 지켰다.

더불어 나폴리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4경기를 포함하면 공식전 11경기 연승을 달렸다.

통계 전문 옵타에 따르면 나폴리가 공식전 11연승을 달성한 것은 1986년 이후 이번이 36년 만이다.

반면 조제 모리뉴 감독이 이끄는 로마는 리그 3연승을 마감하고 5위(승점 22·7승 1무 3패)에 자리했다.

나폴리 센터백 김민재는 이날 선발로 출전, 경기가 끝날 때까지 뛰며 팀의 무실점 승리에 기여했다.

올여름 나폴리 유니폼을 입은 김민재는 리그 1경기에서 휴식을 취한 것 외에

팀의 모든 경기에서 풀타임 활약을 펼치고 있다. 세리에A에선 두 골을 넣기도 했다.

초반 로마가 공세를 높인 가운데 김민재는 상대 스트라이커인 태미 에이브러햄을 밀착 수비하며 든든하게 버텼다.

전반 42분에는 왼쪽 측면으로 쇄도하는 레오나르도 스피나촐라를 끝까지 쫓아가 공격 기회를 차단했다.

이어 김민재는 2분 뒤 전방의 빅터 오시멘을 향해 롱 패스를 건네는 등 공격에도 힘을 보탰다.

로마에 골을 내주지 않고 0-0으로 잘 맞선 나폴리는 후반 35분 오시멘의 결승 골로 승리를 따냈다.

마테오 폴리타노의 패스를 받은 오시멘이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예리한

오른발 슛으로 골망을 흔들었고, 나폴리는 이 골을 끝까지 지켜냈다.

축구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경기 뒤 김민재에게 평점 7.0점을 매겼다.

>>> 추천사이트 보러가기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