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1일
손흥민의 환상 발리

손흥민의 환상 발리

손흥민의 환상 발리 ; 손흥민(토트넘)의 발리슛에 영국 현지도 감탄을 했다. 토트넘은 13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프랑크푸르트와 2022-23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D조 조별리그 4차전에서 3-2로 승리했다.

토트넘은 3-4-3 포메이션으로 나섰다. 위고 요리스, 크리스티안 로메로, 에릭 다이어, 클레망 랑글레,

에메르송 로얄,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 로드리고 벤탄쿠르, 라이언 세세뇽, 히샬리송, 해리 케인, 손흥민이 먼저 출전했다.

[ 치고 뛰고 몸 날린 김하성 …다저스와 NLDS 1차전서 허슬플레이 ]

토트넘은 프랑크푸르트의 압박에 고전했다. 프랑크푸르트는 전방에서부터 강한 압박을

펼치며 토트넘 수비진에 부담을 줬다. 결국 전반 13분 다이어가 후방에서 볼을

뺏기며 공격을 허용했고 카마다 다이치가 선제골을 터트렸다.

위기의 순간 손흥민이 등장했다. 손흥민은 전반 19분 첫 슈팅을 골로 기록했다.

케인이 뒷공간으로 침투하는 손흥민을 향해 패스를 넣어줬다. 손흥민은 골키퍼와

1대1 찬스에서 정확한 오른발 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분위기를 바꾼 토트넘은 전반 26분 케인의 페널티킥 득점으로 역전을 했다.

손흥민의 환상 발리

전반 35분 장면이 하이라이트였다. 호이비에르가 페널티 박스 부근 오른쪽에서 중앙을 향해 크로스를 올렸다.

박스 안에 있던 손흥민은 크로스가 올라오자 왼발로 원터치 발리로

환상적인 슛을 연결했고 공은 그대로 골문 안으로 빨려 들어갔다.

손흥민은 후반 11분 위협적인 돌파로 투타의 경고를 이끌어냈다. 투타는 4분 뒤에도

손흥민을 막는 과정에서 경고를 받으며 퇴장을 당했다. 결국 손흥민은 멀티골과

퇴장 유도로 최고의 활약을 펼치며 토트넘을 조 1위로 이끌었다.

영국 BBC도 손흥민의 발리슛 득점을 칭찬했다. BBC는 “엄청난 골이다. 호이비에르의 크로스가

손흥민에게 연결되는 순간 모든 관중이 기대를 했다. 경기장 전광판에 득점 장면이

재생될 때 숨 막히는 순간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놀라움을 전했다.

>>> 추천사이트 보러가기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