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0일
연세대 1학년 듀오

연세대 1학년 듀오 이주영 강지훈의 활약

연세대 1학년 듀오 이주영 강지훈의 활약

김연경 없는 여자 배구도 한선수 긴급 수혈 남자 배구도…

비록 경기에서 패했지만, 1학년 듀오는 연세대의 위안거리였다.

연세대학교는 14일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열린 2023 KUSF 대학농구 U-리그 남대부 플레이오프 결승전에서 고려대학교에 57-60으로 패했다.

이번에도 고려대에 못한 연세대다.

이날 경기는 경기 초반부터 끝까지 매우 팽팽했다.

두 팀은 득점을 주고받았고 전반전 가장 벌어졌던 점수 차는 6점에 불과했다.

1쿼터 양 팀은 화끈한 공격 농구를 선보였다. 연세대는 유기상을 앞세워 1쿼터에 18점을 기록.

반대로 고려대는 20점을 기록하며 고려대의 근소 우위였다.

2쿼터에는 양 팀의 득점이 터지지 않았다.

양 팀 모두 11점만 기록했고 점수 차는 유지됐다.

연세대가 전반전 접전을 이어갈 수 있었던 이유는 높이 싸움에서 우위를 점했기 때문이다.

연세대는 전반에만 9개의 공격 리바운드를 기록했다.

비록 전반전과 다르게 높이 싸움을 압도하지는 못했지만, 연세대는 3쿼터 초반 내외곽 고른 득점을 통해 분위기를 가져왔다.

이주영과 유기상이 3점슛을 성공. 강지훈도 골밑에서 본인의 역할을 다했다.

이규태의 돌파 득점으로 동점을 만들었고 이주영의 3점슛까지 추가하며 역전했다.

한번 흐름을 잡은 연세대는 계속 몰아쳤다.

유기상의 3점슛이 나왔고 연속으로 수비에 성공.

최형찬의 활약까지 더해진 연세대는 점수 차를 더 벌렸다. 19-5런에 성공한 연세대는 50-38을 만들었다.

그 중심에는 1학년 콤비인 강지훈과 이주영이 있었다.

이주영은 3쿼터에만 8점을 기록. 팀의 공격을 이끌었다.

공격에서 이주영이 활약했다면 수비에서는 강지훈이 활약했다.

강지훈은 양준-이동근을 상대로 밀리지 않았다.

3쿼터에 4개의 리바운드를 기록했다. 그 외에도 보이지 않은 곳에서 공헌했다. 이는 고려대가 3쿼터 13점에 그친 이유.

다만 연세대의 기세가 경기 끝까지 가지 못했다.

3쿼터 후반 문유현과 박무빈에게 연속으로 실점하며 분위기를 내줬다.

4쿼터 연세대는 고려대의 수비를 뚫지 못했다. 4쿼터 연세대가 올린 득점은 7점에 불과했다.

이주영과 강지훈이 각각 2점을, 이규태가 3점을 올렸다.

반대로 고려대는 16점을 기록.

연세대는 경기 종료 1초 전까지 동점을 유지했지만, 문유현에게 결승 3점슛을 허용하며 경기에서 아쉽게 패했다.

경기에서 패했지만, 1학년 듀오는 제 몫을 다했다.

이주영은 16점 3리바운드 2어시스트, 2스틸을 기록하며 팀 내 최다 득점자가 됐다.

강지훈은 11점 8리바운드를 기록하며 이규태와 함께 팀에서 가장 많은 리바운드를 잡았다.

과연 이번 시즌 눈물을 흘렸던 1학년 듀오 이주영과 강지훈은 다음 시즌에는 다른 결과를 만들 수 있을지 주목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