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1일
일본 이라크에

일본 이라크에 1-2 충격패 → 한국과 16강서 만나나

일본 이라크에 1-2 충격패 → 한국과 16강서 만나나

쩔쩔맨 호주 유효슈팅 1개 로 시리아에 1-0 승리

충격적인 결과다. 모리야스 하지메 감독이 이끄는 일본 축구 대표팀이 이라크에게 패하며 31년 만에 ‘도하의 비극’이 재현됐다.

일본이 19일(한국시간) 카타르 알 라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이라크와의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카타르 아시안컵 D조 2차전에서 1-2로 패했다.

이라크에게 패한 일본은 2위(1승 1패 승점 3)가 됐다.

곧바로 이어진 베트남과 인도네시아의 맞대결 결과에 따라 3위까지 내려갈 수도 있는 위기 상황에 놓였다.

만약 일본이 D조 2위가 되고 한국이 E조 1위가 될 경우, 두 팀이 16강에서 맞대결을 펼칠 수도 있다.

베트남에 흔들렸던 일본 수비진 그대로…이라크는 대거 물갈이

일본은 지난 14일 열린 베트남과의 1차전에서 4-2로 역전 승을 거뒀다.

전반 11분 미나미노 다쿠미가 먼저 선제 골을 넣었지만, 강한 압박과 빠른 역습을 시도한 베트남에게 역전을 당했다.

전반 16분 응우옌 딘 박의 환상적인 헤더 득점과 33분 팜 두안 하이의 연속 골로 일본은 수세에 몰렸다.

다행히 전반 45분과 추가시간 49분 미나미노와 나카무라 게이토의 연속골로 일본은 다시 역전했다.

후반 40분 교체 투입된 우에다 아야세의 쐐기 골이 터지며 대회 첫 승을 챙겼다.

이라크는 인도네시아와의 1차전에서 3-1로 승리했다.

전반 17분 모하나드 알리가 선제골을 넣었지만, 인도네시아의 역습에 전반 37분 마르셀리노 퍼디난에게 동점을 내주며 흔들렸다.

이라크도 일본과 마찬가지로 전반 종료 직전 다시 리드를 가져왔다.

전반 추가시간 52분 오사마 라시드의 득점이 터졌고 후반 30분 아이멘 후세인이 세 번째 골을 터뜨려 승점 3점을 얻었다.

2차전 전까지 일본이 다득점에 앞서 조 1위(1승 승점 3·골득실 +2·득점 4)다.

이라크는 3골을 넣어 2위(1승 승점 3·골득실+2·득점 3)다.

앞서 모리야스 감독은 베트남전 기자회견을 통해 7경기를 모두 이겨 우승하겠다는 야심을 숨기지 않았다.

그는 13일 회견을 통해 “이번 대회에서 승리를 거두기 위해 참가했다.

다가오는 경기마다 최선을 다해 상대하겠다”며 “일본 국민들에게 힘이 됐으면 좋겠다.

새해 일본에 지진이 일어났는데 많은 사람들이 고통받고 있다.

축구 대표팀이 고통받고 있는 사람들에게 힘이 될 수 있었으면 좋겠다.

전세계에 분쟁과 갈등이 있는데 우리의 축구가 그런 갈등과 분쟁에도 위로를 줄 수 있으면 좋겠다”고 했다.

일본에선 새해 첫 날인 지난 1일 이시카와현 노토반도에서 발생한 규모 7.6의 지진으로 지난 11일 현재 213명이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

일본에서 지진 사망자가 100명을 넘은 것은 276명이 숨진 2016년 구마모토 지진 이후 8년 만이다.

모리야스 감독은 아울러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스라엘-하마스 전쟁 등을 생각하며 축구 만큼은 이런 분쟁도 치유하길 바란 것으로 보인다.

모리야스 감독은 부상 중인 간판 윙어 미토마에 대해선 “베트남전에선 뛸 수 없다”면서도 “2차전에선 뛸 수 있는지 점검해보겠다”고 했다.

일본은 19일 오후 9시30분 중동 난적 이라크와 조별리그 2차전을 벌인다.

1차전 벌이고 5일 시간이 있는 만큼 미토마의 회복 속도를 지켜보겠다는 뜻으로 해석됐다.

일본을 잘 아는 트루시에 감독과의 대결에 대해선 “일본 대표팀을 지휘했기 때문에 우리 팀을 잘 알고 조사도 다 해놨을 것”이라며

“그러나 우리도 베트남을 잘 분석했다. 매우 치열한 경기가 될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날카로운 공격과 더불어 단단한 방어 또한 신경써야 한다”고 받아쳤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